Tsub041.png


주의력결핍 과잉행동장애(ADHD) 아동들에게는 세 가지 핵심증상이 있습니다.


첫 번째, 과잉행동입니다.

행동을 억제할 수 있는 능력이 떨어지기 때문에 손발을 가만히 두지 못하고 수업 시간에 제 자리에 앉아있지 않으며 혼자 돌아다니며 주변 아이들에게 장난을 걸기도 합니다.

또 수다스럽게 말을 많이 합니다.


두 번째, 부주의합니다.

주의가 산만하기 때문에 집중하여 한 가지 과제나 활동에 몰두할 수 없어 알림장을 잘 못 받아쓴다든지 학용품을 자주 잊어버립니다.

또한 선생님이나 부모님이 지시한 내용을 제대로 따르지 못하고과제와 활동을 체계적으로 조직하지 못하며 외부의 자극에 의해 쉽게 산만해집니다.

수업에 집중하기 어렵기 때문에 학습결과가 만족스럽지 못하고 스스로 ‘나는 할 수 없다’는 생각을 쉽게 합니다.


세 번째, 충동적입니다.

질문에 채 끝나기도 전에 성급하게 대답한다거나 다른 사람의 활동을 방해하고 간섭하거나 참견합니다.

이는 아이들과의 관계에도 나쁜 영향을 미칩니다.

그 외에도 주변 사람들이 자신에게 어떤 기대를 하고 있는지 모르고 지시를 따르지 않기 때문에 부모뿐만 아니라 선생님도 그들을 다루기 매우 어렵습니다.

결과적으로 이러한 행동 때문에 흔히 주위사람들에게 방해가 됩니다.

이런 아동들은 사고도 자주 일으켜 다치는 경우가 많습니다.


ADHD 아동이나 청소년은 자신의 행동을 돌아보고 그 행동이 어떤 영향을 미칠 것인지 깨닫지 못하기 때문에 사람들에게 말 안 듣는 아이, 나사 빠진 아이, 눈치 없는 아이, 아무 생각 없이 사는 아이, 사고뭉치, 딴청 피는 아이, 게으른 아이, 종잡을 수 없는 아이 등의 부정적인 인식을 갖게 하고 또래들에게 따돌림을 경험하는 경우도 많습니다.

 ADHD는 나이 들면 좋아지는 것이 아니라 분명한 전전두엽의 기능 이상으로 인해 생기는 장애입니다.

미국에서는 약 20%의 발병률을 보고하고 있으며 최근 주의력결핍이나 충동성 등은 성인기까지 지속되는 것으로 보고되어지고 있습니다.

학교와 가정에서 환아에 대한 평가에서 의심이 되는 경우 병원에서 정확한 평가가 권하며 필수적으로 약물치료와 부모상담 및 교육이 필요합니다.

또한 경우에 따라서 특수교육, 놀이치료, 사회기술훈련, 인지-행동치료를 하게 됩니다.